게시판 포탈
m,s 쪽지함
f키 친구목록
0키 처음화면
1키 설정안됨
2키 설정안됨
3키 설정안됨
4키 설정안됨
5키 설정안됨
즐겨찾기 CP충전 | CP안경 | 회원가입 | 비밀번호찾기 | 로그인
(2020-06-04 오후 12:45:58)
HOT키워드: 박봄, 이재용, 리치웨이, 서산 돼지찌개집, 이재용 구속
카큐
아이템거래
클래스
커뮤니티
아이템정보
카큐포럼
디아블로3
로그인후 CP,EXP
확인 가능합니다
카큐FORUM
포럼 전체
휴대폰 포럼
게임 포럼
스포츠 포럼
연예인 포럼
여행 포럼
연애 포럼
쇼핑 포럼
자동차 포럼
새로운주제 신청은
개발자에게로
CP충전하기
CP충전내역
CP사용내역
카큐EXP순위
접속중 운영자/도우미
카오스큐브 - [일반]CHC, 최소 6월까지 고용 보장… 단 임금은 삭감
스포츠 포럼
네팔렘갓대생 happy Birthday to you!!! 네팔렘로로
밀매단_방몽이의 승급을 축하합니다 밀매단_♡소르지♡
라알랄랄님 금관 승급 축하드립니다. 곰치국
DBF_밍지♥ 은별 승급 축하합니다!! DBF_순수♥
전광판 [등록하기]
[일반]CHC, 최소 6월까지 고용 보장… 단 임금은 삭감
작성자 | 조회 | 작성일 |
첨부화일 | 등록IP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 시카고 컵스가 직원의 6월 고용을 약속했다.
단 임금 삭감은 피하지 못했다.



미국 스포츠 전문 채널 ESPN은 21일(한국시각) 시카고 컵스가
최소 6월까지 구단 직원의 고용을 보장한다고 전했다.

단 시카고 컵스는 6월 급여 일부를 삭감한다. 급여 삭감폭은 15% 이하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는 최근 구단 직원 해고를 발표한 구단과는 다른 길이다.

앞서 마이애미 말린스 등은 6월 구단 직원 해고를 발표했다.
코로나19 사태 속에 구단 재정이 악화돼 더 이상 버틸 수 없다는 것.

하지만 시카고 컵스는 한 달 더 고용 보장을 약속했다.
아직 대부분의 구단은 고용 보장과 해고 속에서 갈등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가장 모범적인 사례는 시애틀 매리너스다.
6월부터 10월까지 연 6만 달러 이상을 받는 직원의 급여 20% 삭감을 결정했으나 고용은 보장했다.

메이저리그는 오는 6월 스프링 트레이닝 재개와 7월 개막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하루라도 빨리 메이저리그가 정상화 돼야 구단 직원의 고용을 보장할 수 있다.
트위터 계정으로 스크랩합니다  페이스북 계정으로 스크랩합니다 
蒲池幸子 (Sachiko Kamachi)

코노 방구미와 고란노 스폰사노 데쿄데 오쿠리시마스
ZARD exp 글쓰기
65%
회원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 [일반]ML 노사갈등’ 테세이라 이어 글래빈도 ‘선수에 양보 요구’ ZARD
[↓] [일반]오클랜드, 홈구장 사용료 4월분 미납 "코로나19 탓" ZARD
회사소개 / 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카오스큐브(위클릭) | 전화: 053-592-1534 (평일 09:00~18:00 - 강등 관련문의는 전화상담이 안됩니다) | 사업자번호: 5032169314  [사업자확인]